정해인 “배우 데뷔? 아이스크림 가게 앞서 명함 받아”[출근길TV]

배우 정해인이 연예계에 데뷔한 사연을 공개했다.

사진=KBS 캡처

배우 정해인이 연예계에 데뷔한 사연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해투 음악앨범’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김고은, 정해인, 김국희, 정유진이 출연했다.

이날 정해인은 어떻게 배우가 됐냐는 질문에 “아이스크림 가게 앞에서 명함을 한 장 받았다. 공부를 썩 잘 하지 못했는데 다른 돌파구가 필요했던 시점이었다”며 “글에 있는 걸 표현한다는 게 신선하고 충격적이었다. 그날 명함을 받지 않았다면 생명공학을 전공하려고 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대학교 가서는 완전히 박살났다. 친구들에 비해 나는 운이 좋아서 왔다는 생각이 들었고 더 열심히 하지 않으면 도태될 것 같았다”며 “갑자기 진로를 바꿔서 부모님이 좀 걱정하셨다. 나중엔 학교에서 내가 공연하는 걸 보시고 눈시울이 붉어지시더라”고 전해 눈길을 모았다.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제공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뉴스

뉴스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