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父’ 김홍택, 포털사이트 프로필서 가족관계 사라져

가수 로이킴(26·본명 김상우)이 음란물 유포 혐의로 입건된 가운데, 포털 사이트에 등록된 로이킴의 아버지 김홍택 홍익대학교 교수 프로필에서 그의 아들 로이킴 정보가 사라졌다.

로이킴. 사진=스포츠한국 DB

가수 로이킴(26·본명 김상우)이 음란물 유포 혐의로 입건된 가운데, 포털 사이트에 등록된 로이킴의 아버지 김홍택 홍익대학교 교수 프로필에서 그의 아들 로이킴 정보가 사라졌다.

4일 기준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는 로이킴과 김홍택의 이름을 검색 시 서로의 정보가 가족관계란에 뜨지 않고 있다.

네이버는 이와 관련해 “인물정보를 통해 공개된 정보는 당사자 및 당사자의 위임을 받은 관계자(연예인의 경우 소속사 포함)를 통해 확인하거나, 신문·방송·잡지 등을 통해 다수의 공중에게 공개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정될 수 있다”고 공지하고 있다.

이에 누리꾼은 김 교수 본인이 수정 요청을 한 것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한편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이날 오전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로이킴을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3일 대학생 온라인 커뮤니티 ‘에브리타임’에는 김홍택 교수가 학생들에게 “다 본인 잘못이다”라며 사과했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된 바 있다.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제공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뉴스

뉴스 카테고리